로씨야련방평의회 의장 그 어떤 제재도 조선인민을 굴복시킬수 없다고 강조

조선의 현실은 그 어떤 제재도 결코 이 나라 인민을 굴복시킬수 없다는것을 다시금 확증해주고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창건 70돐 경축행사에 참가하였던 왈렌찌나 이와노브나 마뜨비옌꼬 로씨야련방평의회 의장이 기자들과의 회견에서 이와 같이 강조하였다.

그는 대조선제재처럼 포악무도한 제재를 세계는 아직까지 알지 못하고있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 ... ...

더보기

평화파괴세력에게 차례질것은 완전한 고립뿐이다

일본이 계속 못되게 놀아대고있다.

최근 내각관방장관 스가를 비롯한 일본의 정객들은 조선에 대한 제재완화는 《시기상조》라느니, 《제재결의》들이 그대로 유지되여야 한다느니 하며 횡설수설하였다.

조선반도주변관계구도에서 배제된 가련한자들의 비루한 짓거리에 조소를 금할수 없다.

... ... ...

더보기

미국은 두 얼굴로 우리를 대하기가 낯뜨겁지 않은가

20일에 발표된 정현의 론평 《미국은 두 얼굴로 우리를 대하기가 낯뜨겁지 않은가》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최근 대조선문제와 관련하여 미국에서 들려오는 소리는 세인의 머리를 혼잡스럽게 하고있다.

한편에서는 미국무장관 폼페오의 평양방문을 두고 미국이 바라는 《굉장히 큰 성과》를 거두었다고 광고하는 소리가 요란한가 하면 다른 편에서는 《제재지속》과 같은 듣기 싫은 소리들이 사람들의 귀를 아츠럽게 하고있다.

... ... ...

더보기

미국에서 울려나오는 곱지 못한 소리들은 무엇을 말해주는가

16일에 발표된 김철명의 글 《미국에서 울려나오는 곱지 못한 소리들은 무엇을 말해주는가》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께서 평양을 방문한 미국무장관 폼페오를 만나주신 후 교착상태에 있던 조미관계는 다시 활기를 띠고있다.

폼페오는 평양방문이후 기자회견들에서 이번 방문은 상당히 좋았고 조미가 생산적인 대화를 나누었다, 이번에도 중대한 진전을 이룩하였고 앞으로도 계속 중대한 진전을 이룩해나갈것이라고 만족을 표시하였다.

... ... ...

더보기

종전은 누가 누구에게 주는 선사품이 아니다

최근 미국의 이른바 조선문제전문가들속에서 미국이 종전선언에 응해주는 대가로 북조선으로부터 핵계획신고와 검증은 물론 녕변핵시설페기나 미싸일시설페기 등을 받아내야 한다는 황당무계하기 짝이 없는 궤변들이 나오고있다.

종전은 정전협정에 따라 이미 반세기전에 해결되였어야 할 문제로서 미국도 공약한 새로운 조미관계수립과 조선반도의 평화체제수립을 위한 가장 기초적이고 선차적인 공정이다.

사실 종전문제는 10여년전 부쉬2세행정부시기 미국이 먼저 제기한바 있으며 2007년 10월 4일에 채택된 《북남관계발전과 평화번영을 위한 선언》과 지난 4월 27일에 채택된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선언》에 명기되여있는것으로 하여 우리보다도 미국을 비롯한 다른 당사자들이 더 열의를 보인 문제이다.

... ...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