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외무성 대변인 조미실무협상과 관련한 립장 표명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은 조미실무협상과 관련하여 16일 조선중앙통신사 기자가 제기한 질문에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

최근 조미실무협상개최와 관련하여 이러저러한 여론들이 국제적으로 란무하고있다.

판문점조미수뇌상봉을 계기로 조미사이의 실무협상이 일정에 오르고있는 때에 미국은 최고위급에서 한 공약을 어기고 남조선과 합동군사연습 《동맹 19-2》를 벌려놓으려 하고있다.

만일 그것이 현실화된다면 조미실무협상에 영향을 주게 될것이다.

우리는 미국의 차후 움직임을 지켜보면서 조미실무협상개최와 관련한 결심을 내리게 될것이다.(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