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므니아, 벌가리아인사들 조선전쟁도발자인 미국의 정체를 폭로

6.25-7.27반미공동투쟁월간에 즈음하여 로므니아, 벌가리아인사들이 글을 발표하였다.

로므니아근로자협회 서기장 치쁘리안 뽀쁘는 《조선인민은 조선전쟁이 시작되고 끝난 6월과 7월을 잊을수 없다》라는 제목의 글에서 다음과 같이 서술하였다.

1950년 6월 25일은 조선민족의 가슴마다에 아물수 없는 상처를 남긴 피의 날로 력사에 기록되여있다.

... ... ... 더보기

파키스탄인사들 미국은 대조선적대시정책을 철회하여야 한다고 주장

6.25-7.27반미공동투쟁월간에 즈음하여 파키스탄 로동자농민당 중앙위원회 위원장, 아와미민족당 중앙위원회 위원, 철도로동자련합 위원장, 전국로동자동맹 부총서기장, 파키스탄조선친선 및 련대성위원회 위원장, 자력갱생연구협회 위원장이 4일 공동담화를 발표하였다.

담화는 미제국주의자들과 남조선괴뢰들의 조선전쟁도발은 그 무엇으로써도 용서받을수 없는 극악무도한 범죄행위이라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

조선전쟁은 수많은 조선사람들을 학살하고 공화국북반부의 전 지역을 재더미로 만든 가장 잔혹하고 파괴적인 전쟁이였다.

... ... ... 더보기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는 20세기의 태양이시라고 여러 나라 정당지도자들 강조

자주의 기치를 높이 드시고 사회주의위업, 인류자주위업실현에 불멸의 공헌을 하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에 대한 진보적인류의 다함없는 경모심은 세월이 흐를수록 더욱 뜨거워지고있다.

여러 나라 정당지도자들은 위대한 수령님의 서거 28돐에 즈음하여 보내여온 전문들에서 절세위인의 고매한 위인적풍모와 력사에 길이 빛날 불멸의 업적을 열렬히 칭송하였다.

끼르기즈스딴 《끼르기즈 엘》 인민통일공화국정당 중앙리사회 위원장은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김일성동지는 위인중의 가장 위대한 위인이시였다. 김일성동지는 력사가 일찌기 알지 못하는 령도의 거장이시였으며 그이의 한생은 언제나 인민들속에 계시면서 그들을 불러일으켜 온갖 시련과 난관을 이겨내고 미증유의 기적을 창조하여오신 나날이였다.

... ... ... 더보기

로므니아, 스웨리예인사들 조선인민의 반제반미투쟁에 지지 표명

6.25-7.27반미공동투쟁월간에 즈음하여 로므니아, 스웨리예인사들이 1일과 3일 인터네트홈페지들에 담화, 글을 발표하였다.

민족사회주의당(로므니아) 최고리사회 위원장인 주체사상연구 로므니아전국위원회 위원장 바씰레 오를레아누는 담화에서 이렇게 밝혔다.

미국은 1950년 6월 청소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반대하여 침략전쟁을 도발하고 여기에 방대한 무력을 들이밀었다.

... ... ... 더보기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서거일에 즈음하여 방글라데슈정당인사 담화 발표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서거 28돐에 즈음하여 방글라데슈자티야당 위원장 모스타파 자말 하이더가 4일 신문 《데일리 포크》에 담화를 발표하였다.

그는 담화에서 다음과 같이 언급하였다.

조선인민의 위대한 수령이신 김일성주석의 서거일에 즈음하여 세계 진보적인민들은 조선혁명과 인류자주위업실현에 쌓아올리신 절세위인의 불멸의 업적을 감회깊이 돌이켜보고있다.

... ... ... 더보기